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지평도예 한기석, 제9대 광주시 왕실도자기 명장 선정

기사승인 2020.09.26  01:27:30

공유
default_news_ad2

광주시는 조선백자의 고장으로 역사와 전통을 계승 발전하고 도자 문화를 이끌어갈 제9대 광주 왕실 도자 명장으로 지평도예 한기석(59)씨를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올해는 3명의 후보자들이 광주시 왕실도자기 명장 심사에 올랐으며 심사는 도예분야 6인의 전문인사로 구성된 명장심사위원회에서 1차 서류심사, 2차 현장심사를 진행했으며 한기석씨가 제9대 광주시 왕실도자기 명장으로 선정했다.

 

지난 7월 23일 치러진 2차 현장심사에서는 후보자의 물레성형회화조각 등 도자 제작기술 전반에 대해 평가하기 위해 백자 달 항아리 물레성형철화백자용문항아리 재현 및 조각을 심사했다.

 

이번 심사는 도예의 기본이 되는 물레성형은 물론 그림과 조각까지 전 분야에 대한 숙련도에 대해 모두 심사를 거쳐 최고 점수를 득한 후보자에 대해 심사위원들이 최종 적격 여부에 대한 심사를 거쳐 선정했다.

 

지평도예 한기석씨는 조선 왕실 사옹원 분원 관요(官窯) 5대 후손으로 200년의 가업을 이어 1980년대 도예에 입문해 왕실백자의 전통을 계승하고 있다.

 

한기석 명장은 국내·외에서 우수한 도자 제작기술을 인정받아 문화체육관광부 우수공예품 및 우수문화상품’, 고용노동부 우수숙련기술자’, 중소기업벤처부 백년소공인’ 등에 지정되는 등 조선백자의 계승과 현대적 재해석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는 장인이다.

 

신동헌 시장은 9대 광주시 왕실도자기 명장으로 선정된 것을 축하드린다며 앞으로 광주백자의 발전과 광주시 도예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앞장서 달라고 말했다.

 

윤광진 본부장 in270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