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미래통합당 인천공항공사 공정채용 TF팀 구본환 사장에게 각계의견 수렴 후 추진하겠다는" 답변 받아

기사승인 2020.07.08  23:16:10

공유
default_news_ad2

미래통합당 인국공 공정채용 TF팀은 7일 하태경 위원장을 비롯하여 김형동 의원, 황보승희 의원, 허은아 의원, 백경훈 위원 등이 인천국제공항공사를 현장 조사 방문했다.

이날 TF팀 방문단의 하태경 위원장은 인천국제공항공사 5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현장조사에서 "인국공 사태는 이 정부가 취준생에게 시험의 기회조차 주지 않은 대표적인 채용 불공정 사태" 라고 지적하고, "인국공의 불공정 채용을 코로나 위기국면 이후로 최종 결정을 미루고, 동시에 국민과 청년이 납득할 수 있는 조치를 강구하라고 촉구"했다

또 하 위원장은 "보안검색 요원 업무를 청원경찰이 할 수 있다는 법적 근거가 없음을 지적" 하고, "인국공이 보안검색직원의 직고용을 무리하게 추진하는 과정에서 청원경찰법을 억지로 그리고 자의적으로 해석한 것이라는 점을 지적" 했다.

또한 하 위원장은 "인국공 노조 관계자로부터 청원경찰로 정규직화한다고 사측과 합의한 적이 없다"는 점도 확인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인천국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으로부터 "각계의견을 수렴 후에 현재 문제가 되는 정규직 전환에 대한 채용계획을 추진하고, 당장은 채용일정 발표는 없다는 확답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한편, TF팀은 불공정 채용 사태가 비단 인국공만의 문제가 아니라고 판단하고, 다른 공기업에서도 이와 유사한 사례가 있는지를 확대하여 집중적으로 실태조사를 할 예정이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