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파주시, GTX 역세권 주변 불법중개행위 특별 단속

기사승인 2020.07.08  17:10:24

공유
default_news_ad2

파주시는 최근 정부의 6.17 부동산 대책으로 인한 풍선효과로 운정신도시 GTX 노선 인근의 분양아파트 등에 대한 주변 공인중개사사사무소의 불법중개행위(업·다운계약) 등에 대해 집중 단속 한다고 8일 밝혔다.

불법중개행위(업·다운계약) 적발 시 취득가액의 최대 5%의 과태료가 부과되며 조사가 시작되기 전 최초 자진 신고한 자는 과태료를 100% 면제받을 수 있고 조사시작 후 자진신고를 할 경우 과태료를 50% 면제 받을 수 있다.

김나나 파주시 토지정보과장은 “앞으로 불법중개행위를 보다 적극적으로 단속해 불법중개행위를 근절하고 시민의 재산권 보호와 공정하고 투명한 부동산 거래질서 확립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